정인서, 삼촌팬 사로잡는 깜찍한 요조숙녀


23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되고 있는 영화 ‘남쪽으로 튀어’ VIP시사회에 참석한 배우 정인서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임순례 감독의 영화 ‘남쪽으로 튀어’는 88만원 세대와 170만 실직자, 고령화 사회, 경제 양극화 등 먹고 살기 버거운 2013년 대한민국에게 남들과 조금 다른 메시지를 던지는 코미디 드라마로 제도나 관습을 벗어나 이상향을 향해 떠나는 가족들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특히 충무로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선보이며 지난 해 영화 ‘도둑들’로 천만배우에 이름을 올린 배우 김윤석이 못마땅한 건 하지 않고 할 말은 해야 하는 ‘개성 멘탈 甲’ 최해갑 역을 맡아 더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영화 ‘남쪽으로 튀어’는 15세 이상 관람가로 오는 2월 7일 개봉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