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cover The Latest News

‘후아유’ 미스터리 주인공 정인서, 알고보니 ‘도가니’ 그 소녀


KBS 2TV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2015’(극본 김민정 임예진/연출 백상훈 김성윤) 12회에서는 시청자들을 미궁 속으로 빠트렸던 의문의 인물 정수인이 드디어 첫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수인(정인서 분)은 극중 미스터리를 이끌어갔던 중요한 역할이었기에 어떤 배우가 등장하게 될지 기대를 모았던 상황. 그런 가운데 영화 ‘도가니’에서 진유리 역으로 강한 인상을 남기고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누비며 활발히 활동 중인 신예 배우 정인서가 정수인으로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특히 1년 전 사망사고와 관련된 과거 장면에선 모두의 무관심 속, 교실에서 안쓰럽게 죽어가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에 김소현(이은비 역)과 정인서의 특별한 인연까지 공개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두 사람은 ‘후아유-학교2015’에서 만나기 전 KBS 드라마스페셜 단막극 ‘다르게 운다’에서 둘도 없는 절친으로 이미 한 차례 호흡을 맞춘 것.


전작에선 서로의 유일한 친구로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고민을 공유하는 사이였다면 ‘후아유-학교2015’에선 1년 전, 교실에서 일어난 정수인의 사망 사건으로 인해 얽혀버린 악연으로 180도 달라진 친구가 되었다. 이처럼 새로운 인연으로 만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떤 극 전개를 펼쳐나가게 될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김소현과 남주혁(한이안 역)이 서로의 진심을 확인하고 화해하는데 성공해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